메인화면으로
이름
이메일
뉴스레터 수신받겠습니다.
  

Preview_


2018년 7월
2018.08.08
‘사랑-인도문화축제(SARANG-Festival of India in Korea)’

 우리말 ‘사랑’은 힌두어로 ‘다채로운’, ‘아름다운’을 뜻한다. 2015년부터 주한인도대사관은 ‘사랑-인도문화축제’를 통하여 가까운 듯 먼 나라 인도의 다채로운 문화를 소개해왔다. 올해 네 번째를 맞이한 ‘사랑-인도문화축제’는 9월 6일부터 16일까지 서울, 부산, 광주 등 주요 도시에서 진행되며 인도의 다양한 음악, 춤, 미술, 영화, 음식을 선보인다.

 9월 6일 오후 8시 이화여자대학교 삼성홀에서는 북인도 지방에서 유래한 인도의 대표 고전 무용 중 한 형태인 까탁(Kathak) 공연이 펼쳐진다. 까탁은 본래 인도 신화 마하바라타, 라마야나, 또는 인도의 신 끄리쉬나의 이야기에 맞추어 춤을 추는 이들에게 붙여졌던 이름이다. 까탁의 어원 까타(Katha)는 산스크리트어로 스토리텔링을 의미하며, 따라서 까탁은 춤으로 전하는 이야기를 뜻하기도 한다. 이번 무대에 오르는 우마 샤르마(Uma Sharma)는 특히 까탁의 레퍼토리에 인도의 위대한 시인들의 작품 해석 등 문학적 요소를 가미하며 까탁의 변화를 주도해온 인도 최고의 까탁 무용수이다.

 인도 루드락셔 재단(Rudrakshya Foundation) 무용수들의 오디시(Odissi) 공연도 개막식 무대에 함께 오른다. 루드락셔 무용단은 유명한 오디시 무용가인 구루 비치뜨러넌더 스와인(Guru Bichitrananda Swain)에 의하여 2000년 부버네슈어러(bhubaneswar)에 설립된 인도 고전 오디시 무용단이다. 오디시는 인도 동북부에 위치한 오리사(Orissa) 주 고대 힌두 사원에서 신을 찬양하기 위하여 추던 춤으로, 2,000년 이상의 역사와 체계를 가진 인도의 대표적인 전통 춤이다. 직선적인 인도 전통 춤에 비하여 부드러운 곡선미를 가진 것이 특징이며, 고대 사원 조각상의 감각적인 조형미를 지니고 있다고 평가된다. 이때 춤은 해탈 또는 구원에 이르는 하나의 구체적이고 확실한 길이자 헌신하고 정교한 수행의 표현이다. 이번 무대에는 한국인 최초이자 유일의 오디시 무용수 금빛나가 함께한다.

 지난 달 한국과 인도의 경제 협력을 위하여 인도를 방문한 문 대통령은 한국의 자동차와 휴대폰을 사용하는 인도인과 요가를 하고, 카레를 먹으며, <세 얼간이>를 즐기는 한국인이 함께 그릴 미래를 제안하였다. ‘사랑-인도문화축제’는 인도의 새로운 아름다움을 접하고, 여전히 가까운 듯 먼 나라 인도와의 거리를 좁히는 자리가 될 것이다.


글_ 기자 안수진(서울대 미학 석사과정)
사진_ 주한인도문화원 제공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64개(1/4페이지)
PREVIEW
발행월 제목
2019년 6월 Art Project BORA & Guest
2019년 5월 2019 MODAFE 모다페
2019년 4월 제 19회 LDP 정기공연
2019년 3월 부산시립무용단 2019 우리춤 산책
2018년 12월 공연예술창작산실 - <매스? 게임!>
2018년 11월 2018 대한민국무용대상
2018년 10월 국립무용단 <더 룸>
2018년 9월 2018 수요춤전 - 안명주의 전통춤판 '결'
2018년 8월 국립현대무용단 픽업스테이지 < STEP UP >
2018년 7월 ‘사랑-인도문화축제(SARANG-Festival of India in Korea)’
2018년 6월 춤을 통한 지금, 여기의 독법 - 댄스씨어터 창의 ‘S-그 말 못한 이야기’
2018년 4월 국립현대무용단 픽업스테이지 〈스웨덴 커넥션 Ⅰ〉
2018년 3월 서울시무용단 창작무용극 〈카르멘〉
2018년 2월 2018 LDP 제18회 정기공연
2018년 1월 ‘지음(知音: 음악의 곡조를 잘 앎)’의 역사를 잇다 - 국립국악원 특별전 《지음》
2017년 12월 욕망이 빚어낸 가상과 현실의 경계에 관하여 - 〈가상 리스트〉
2017년 11월 올림픽과 함께 펼쳐지는 문화 한마당 - '평창문화올림픽'
2017년 10월 국립현대무용단 대중화 레퍼토리 〈댄서 하우스〉
2017년 7월 국립현대무용단 픽업스테이지2 - 〈권령은과 정세영〉
2017년 6월 여성신체의 아름다움을 관찰하고 춤추고 실행한다 - 아트프로젝트보라 〈소무〉